E-M5 | 1/50sec | F/1.8 | 0.00 EV | 25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 | 2014:10:29 12:19:16

원래 필터는 중고로 사는 게 아니라는데도 렌즈들에 전부 중고 B+W를 달아 주었다.
쓰다 보면 느끼는 점은 분명하다. 이 링의 만듦새 하나 때문에 B+W를 고집했구나 하고.

과연 코팅 다 벗겨진 B+W도 좋다고 쓸까 하는 의문이 들긴 하지만, 이번에 구입한 B+W들은

모두 상태가 새 것이나 다름없으니 상관없는 이야기이다.

은색 B+W를 쓰는 것은 처음이다. 내부 림도 은색으로 처리하는데, 때문에 독일유리에 대한 믿음이 줄었다.
(사실 17.8은 전옥이 대단히 작은 렌즈라 이 림에서 반사되는 부분에 영향받을 것 같진 않지만)
 

가장 광학적으로 성능이 좋은 프로텍터는 무필터다. 그저 B+W는 성능보다도 일종의 자기만족이기도 하고...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찍기 > 물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남의 카메라 -03-  (2) 2015.02.02
땡처리된 가죽바지  (2) 2014.12.15
둥근 유리는 독일 것을 쓰라고 배웠다.  (0) 2014.10.30
E-M5  (0) 2014.10.17
E-PL5의 방출  (0) 2014.09.29
올림푸스와 단렌즈 -2-  (1) 2014.08.17

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

찍기/물건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