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

E-M5 | 1/200sec | -0.30 EV | ISO-640 | Flash did not fire | 2016:03:23 17:50:57

셔틀버스에 의지하는 신세가 된 지도 꽤 되었다. 버스에서 창밖을 내다보는 취미를 다시 알게 되었다.
버스 좌석은 승용차들보다 높다. 멀어 보이고 낯선 시각을 준다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찍기 > 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터널과 봄비  (0) 2016.05.07
차창  (0) 2016.05.05
셔틀  (4) 2016.03.27
쓰(는 척을 했)다  (0) 2015.12.27
첫눈, 타이밍  (0) 2015.11.26
얼굴(을 닮은)  (0) 2015.10.13

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

찍기/일상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