-

E-M5 | 1/2000sec | F/9.0 | -0.30 EV | 18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0:41:04


건물이 크고 아름다울수록 국격이 올라간다고 믿는 것은 이 동네도 비슷했다.


E-M5 | 1/30sec | F/5.6 | -0.30 EV | 9.0mm | ISO-4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0:51:38


경비병 교대식에서 총을 그렇게 오랫동안 돌려대는 것을 보니

저 총통 양반께서는 근본적으로 자기 군대를 불신할 수밖에 없었겠구나 했다.


E-M5 | 1/10sec | F/10.0 | +0.30 EV | 18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6:17:00


소나기를 맞아서 그런지 바닥의 일방통행 표시가 잘 보이지 않았다.

어쩐지 부릉이 한 대 말고는 죄다 역주행을 하고 있더라.


E-M5 | 1/320sec | F/7.1 | -0.70 EV | 18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7:57:49


이런 데서는 차마 솔로천국 김밥지옥이라고는 못하겠다. 그렇게 악담만 해서는 생기지 않는다.


E-M5 | 1/500sec | F/5.0 | -0.30 EV | 45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8:06:02




E-M5 | 1/160sec | F/7.1 | -0.30 EV | 25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8:08:08


얇게 불타는 노을이 꽤나 기묘했다. 어쩐지 지명에 불 火자가 두 개나 있더라.


E-M5 | 1/80sec | F/8.0 | -1.00 EV | 45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8:20:56


노을진 바닥에 태풍이 남긴 찌꺼기가 그득했다. 그래서인지 하늘이 유독 보기 좋았다.


E-M5 | 1/13sec | F/1.8 | -0.30 EV | 25.0mm | ISO-8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19:15:10




E-M5 | 1/10sec | F/2.2 | -0.30 EV | 25.0mm | ISO-125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20:54:02


나도 동행이 있긴 했는데 서로 손잡고 다닐 사이는 아니게 된 것 같았다. 페인트는 때로 3차원적이다.


E-M5 | 1/2sec | F/5.6 | -0.30 EV | 9.0mm | ISO-20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5:08:12 21:37:42


소문난 건물에 볼 것이 없었다. 아니, 시간을 넘겨서 올라가 볼 수가 없었다.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찍기 > 일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해맞이를 갔었다  (0) 2016.01.13
겨눈다는 것 자체  (0) 2015.09.13
대만 -03-  (0) 2015.08.21
대만 -02-  (0) 2015.08.21
대만 -01-  (0) 2015.08.20
다리를 건너는 사람들  (0) 2015.07.21

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

찍기/일탈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